알림마당 전라북도 생태관광 알림마당

무주군 금강벼룻길 명승지정 준비 만전

  • 작성자관리자
  • 작성일2020-08-20 10:18:00
  • 조회322
IMG
 
무주군 부남면 조항산 자락 금강벼룻길이 국가지정문화재 명승지정을 앞두고 문화재로 선정될지 비상한 관심이 쏠리고 있다.

군은 지난 1일 금강벼룻길을 국가지정문화재로 지정해 줄 것을 문화재청에 신청했다.

문화재 지정은 아름다운 경승의 원형을 보존해 군민과 부남면 주민들에게 자긍심과 애향심을 고취시키기 위한 것으로 부남면 대소리에서 굴암리 율소마을 약 1.2km 구간에 이르는 마실길이 국가지정문화재로 거듭날 전망이다.

무주군과 부남면 주민들은 문화재 위원 등 관계 전문가들이 9월 중 현지실사를 마치고 무주군이 보유한 벼룻길에 대해 국가지정문화재로 손을 들어 줄 것인가에 대해 기대하고 있다.

조항산 자락에 위치한 금강벼룻길은 일제강점기 부남면 대소리에서 굴암리 율소마을을 이어 주는 마을통로로 활용됐다.

또 아동들의 통학로가 되면서 마을의 정과 애환이 서려있는 역사 깊은 마실길로 지역주민들로부터 뜨거운 관심과 사랑을 받아왔다.

특히 금강벼룻길은 바람소리와 강물소리가 함께 어우러지는데다 벼룻길 사이사이에 다래넝쿨, 금낭화, 울음넝쿨로 장식돼 있다.

봄철이면 전국에서 몰려드는 관광객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고 있다.

또 여름철이면 매미소리와 바람소리, 강물소리도 함께 벼룻길을 걸으면서 체험할 수 있어 국내 최적의 힐링코스의 마실길이라는 평을 얻고 있다.

또한 부남면 봉길마을 주변 구박 받던 며느리의 사연을 담은 각시바위는 마을주민들이 정성껏 정으로 쪼아 만든 터널이 만들어져 있어 문화·예술적 가치로 인정받고 있다.

이에 군은 이러한 자연자원의 문화 및 역사적 가치가 충분하다는 판단 아래 문화재청에 국가지정문화재를 신청하게 됐다.

특히 군은 문화재위원들의 현지실사를 앞두고 벼룻길 걷기와 환경정화 운동 등 주민자치위원들과 활동을 연계해 적극적으로 주민참여 분위기를 확산시켜 나간다는 계획이다.

무주 금강 벼룻길에서는 매년 생태 체험 걷기 행사가 열린다.

산과 강, 암석이 어우러진 아름다운 풍경과 옛길의 추억을 선사하는 길이라는 점에서 걷는 즐거움을 만끽하려는 사람들의 방문이 잦다.

 
매년 방문객은 2,000여 명에 달한다.

무주군 부남면 주민자치위원회 중심으로 주민들은 벼룻길 걷기와 환경정화 운동을 펼쳐 벼룻길이 문화재다운 환경으로 만들어 나간다는 각오다.

금강벼룻길은 지난 2011년 4월 1일 무주군 향토 문화유산 제1호에 지정됐다.

문화재청문화재 위원회와 관계 전문가들의 무주 금강벼룻길에 대한 사전심의와 현지조사 후 타당성이 인정되면 오는 12월 문화재로 지정, 고시될 예정이다.

금강벼룻길이 국가지정문화재로 지정될 경우 현행 자연환경을 유지하면서 생태 체험형 아름다운 경승의 문화재로 보존한다는 계획이다.

황인홍 군수는“벼룻길은 개발되지 않은 비좁고 한적한 마실길에 불과한 것 처럼 보이지만 자연과 역사가 있는 전통있는 시골길 다운 정을 안고 있는 길”이라며“문화재 다운 마실길로 원형으로 보존할 가치가 충분히 있다”고 말했다.
 
이형열 기자
게시글 공유 URL복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작성일
공지사항 2020 전라북도 천리길 청년 길동무 모집
관리자 | 2020-09-25 | 추천 0 | 조회 199
2020-09-25
389 2020 전라북도 천리길 청년 길동무 모집
관리자 | 2020-09-25 | 추천 0 | 조회 199
2020-09-25
388 언택트 시대 잘 어울리는 관광지, 전라북도 김제
관리자 | 2020-09-22 | 추천 0 | 조회 79
2020-09-22
387 [고창에서 석 달 살기] 고창의 산과 들에서 만날 사람들
관리자 | 2020-09-19 | 추천 0 | 조회 79
2020-09-19
386 완주군, 경천저수지 대규모 관광개발 ‘기대 증폭’
관리자 | 2020-09-17 | 추천 0 | 조회 81
2020-09-17
385 장수군 생태관광지역협의체 창립 총회 개최
관리자 | 2020-09-17 | 추천 0 | 조회 74
2020-09-17
384 전북도, ‘지질공원 공모전’에 2개소 모두 선정
관리자 | 2020-09-16 | 추천 0 | 조회 24
2020-09-16
383 [9월의 섬 선유도] 신선도 반한 풍경의 쾌락!
관리자 | 2020-09-14 | 추천 0 | 조회 19
2020-09-14
382 큰 꿈 이뤄주는 전북의 숨은 명산 '성수산'
관리자 | 2020-09-10 | 추천 0 | 조회 20
2020-09-10
381 '건강한 생태환경 조성'…임실군, 가시박 퇴출작업 박차
관리자 | 2020-09-10 | 추천 0 | 조회 16
2020-09-10
380 전북 서해안권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 인증 절차 돌입
관리자 | 2020-09-08 | 추천 0 | 조회 20
2020-09-08
1 2 3 4 5 6 7 8 9 10 마지막
게시물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