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림마당 전라북도 생태관광 알림마당

‘고창갯벌’ 세계자연유산 등재…고창군, 유네스코 도시 '우뚝'

  • 작성자관리자
  • 작성일2021-08-10 10:10:00
  • 조회190

‘고창갯벌’을 포함해 '한국의 갯벌' 4곳이 유네스코 세계자연유산으로 등재됐다. 상포마을 주변의 두꺼운 펄갯벌© 뉴스1

‘고창갯벌’을 포함해 '한국의 갯벌' 4곳이 유네스코 세계자연유산으로 등재됐다. 
 
지난 26일 중국 푸저우에서 열린 제44차 세계유산위원회(World Heritage Committee)에서 ‘고창갯벌’을 포함한 ‘한국의 갯벌’ 4곳이 만장일치로 유네스코 세계자연유산으로 최종 등재 결정됐다.   

세계유산위원회는 “‘한국의 갯벌’이 지구 생물 다양성의 보존을 위해 세계적으로 가장 중요하고 의미 있는 서식지 중 하나이며, 특히 멸종위기 철새의 기착지로서 가치가 크므로 ‘탁월한 보편적 가치’(Outstanding Universal Value, OUV)가 인정된다”고 평가했다.  

이번 세계유산위원회 결정에 앞서 지난 5월 유네스코 자문기구인 IUCN(세계자연보호연맹) 에서는 ‘한국의 갯벌’에 대해 ‘반려’를 권고해 등재 여부가 불투명한 상황이었다.  

하지만 관련 기관들의 긴밀한 협조를 바탕으로 위원국들에게 우리나라 갯벌의 가치를 적극적으로 설득해 자문기구 의견을 2단계 상향한 성과를 이뤄냈다.    

특히 ‘한국의 갯벌’은 ‘제주 화산섬과 용암동굴(2007년)’에 이어 우리나라에서는 2번째 로 등재되는 세계자연유산이다.    

 
유기상 고창군수가 정재숙 전 문화재청장에게 고창갯벌을 설명하고 있다.© 뉴스1

‘한국의 갯벌’ 세계자연유산 등재는 전북 고창(고창갯벌)을 비롯해 충남 서천(서천갯벌), 전남 신안(신안갯벌), 보성·순천(보성·순천갯벌) 총 4개로 구성된 연속유산으로 2015년부터 5개 시군에서 추진한 결과다.   

이 중 고창군은 부안면, 해리면, 심원면의 갯벌이 등재된다. ‘고창갯벌’은 계절에 따라 펄갯벌, 혼합갯벌, 모래갯벌로 퇴적양상이 가장 역동적으로 변하는 전 세계적으로 희귀한 갯벌로서 폭풍모래 퇴적체인 쉐니어(Chenier, 해안을 따라 모래 혹은 조개껍질 등이 쌓여 만들어진 언덕)가 형성된 지형·지질학적으로 매우 중요한 의미를 갖는 갯벌이다.    

그간 고창군은 ‘고창갯벌’의 세계자연유산 등재를 위해 지역주민들과 함께 노력해 왔다.

특히 2019년 10월 고창을 찾았던 세계자연보전연맹(IUCN) 실사단은 아동생태지질체험 학습(지오드림) 등을 포함한 갯벌 보존을 위한 지역주민들의 노력에 관심을 보이며 이번 자연유산 등재 전망을 밝혔다.  

 
고창갯벌에서 아이들이 즐거워하고 있다. © 뉴스1


고창군은 고창갯벌이 포함된 ‘한국의 갯벌’이 세계유산으로 등재됨에 따라 자연유산(고창 갯벌), 문화유산(고창 지석묘), 인류무형문화유산(농악, 판소리)을 비롯해 유네스코 생물권보전지역(고창군 전역)까지 모두 보유한 진정한 ‘유네스코 세계유산도시’로 인정받게 됐다.

유기상 고창군수는 “갯벌을 생활 터전으로 지켜온 고창군민과 문화재청, 전북도, 갯벌지자체(서천, 신안, 보성, 순천)와 손잡고 울력해 이뤄낸 쾌거다”고 유네스코 자연유산 등재 소감을 밝혔다.  

이어 “고창갯벌은 멸종위기종인 검은머리물떼새, 저어새 등 수많은 희귀조류와 전세계 1종 1속인 범계가 서식하는 생태계의 보고”라며 “앞으로도 갯벌 생태계의 적극적인 보존활동을 지속적으로 실시하여 세계적인 생태문화 관광자원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고창군은 유네스코 세계유산 등재와 관련해 ‘고창 봉덕리고분군(사적)’을 중심으로 한 ‘마한 역사문화유적’과 ‘상금리 고인돌군’도 세계유산으로 등재하기 위해 준비하고 있다.

 

출처 : 뉴스1 (https://www.news1.kr/articles/?4385319)

박제철 기자

게시글 공유 URL복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작성일
공지사항 전라북도 생태관광지 브랜드 네이밍 공모전 수상작 발표
관리자 | 2021-10-26 | 추천 0 | 조회 630
2021-10-26
공지사항 전북생태관광센터·GSTC(국제지속가능관광위원회), SDG’s 실천을 위한 STTP 교육
관리자 | 2021-10-22 | 추천 0 | 조회 677
2021-10-22
공지사항 전북 생태관광지, 웹 드라마·콘텐츠로 세계에 알린다
관리자 | 2021-08-24 | 추천 0 | 조회 998
2021-08-24
공지사항 전북 생태관광지, 드라마 통해 해외에 알린다
관리자 | 2021-08-24 | 추천 0 | 조회 972
2021-08-24
공지사항 2021 전라북도 생태관광 국문 가이드북
관리자 | 2021-03-30 | 추천 0 | 조회 1246
2021-03-30
공지사항 2021 전라북도 생태관광 & 천리길 국문 가이드북
관리자 | 2021-03-30 | 추천 0 | 조회 3325
2021-03-30
공지사항 2021 전북 천리길 국문 가이드북
관리자 | 2021-03-30 | 추천 0 | 조회 685
2021-03-30
589 고창 운곡습지, 늦가을에 걷기 좋네
관리자 | 2021-11-24 | 추천 0 | 조회 13
2021-11-24
588 무주군, 반디랜드 일원 '신비로 사랑생태원' 조성
관리자 | 2021-11-24 | 추천 0 | 조회 15
2021-11-24
587 전라북도 생태관광 친환경 생태캠핑 시범운영
관리자 | 2021-11-18 | 추천 0 | 조회 171
2021-11-18
586 반딧불이 날아다니는 청정 '무주'
관리자 | 2021-11-18 | 추천 0 | 조회 12
2021-11-18
585 ‘아파트 숲’ 벗어나니…“오색딱따구리가 만든 나무 집을 봤어요”
관리자 | 2021-11-01 | 추천 0 | 조회 23
2021-11-01
584 전라북도 생태관광지 브랜드 네이밍 공모전 수상작 발표
관리자 | 2021-10-26 | 추천 0 | 조회 630
2021-10-26
583 전북생태관광센터·GSTC(국제지속가능관광위원회), SDG’s 실천을 위한 STTP 교육
관리자 | 2021-10-22 | 추천 0 | 조회 677
2021-10-22
582 [전라북도 생태관광 Ⅹ 한겨레신문] 물을 머금은 땅, 고창 습지와 갯벌 ‘생명의 소리’
관리자 | 2021-10-06 | 추천 0 | 조회 50
2021-10-06
581 [전라북도 생태관광 공식 YOUTUBE] 생태나들이 - 완주편
관리자 | 2021-10-06 | 추천 0 | 조회 41
2021-10-06
580 [전라북도 생태관광 Ⅹ EBS 지식채널ⓔ] 생태관광에서 미래의 숲을 만나다
관리자 | 2021-10-06 | 추천 0 | 조회 947
2021-10-06
1 2 3 4 5 6 7 8 9 10 마지막
게시물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