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전라북도 생태관광 보도자료

전북작가회의 회원, 「운곡람사르습지」탐방 진행

  • 작성자관리자
  • 작성일2019-06-18 09:36:00
  • 조회110

전북 고창군은 전북작가회의 회원 60여 명이 지난 15일 전북 고창군이 지닌 천혜의 자연 ‘보고’인 ‘운곡람사르습지’ 탐방일정을 소화해 냈다고 밝혔다. 

이번에 방문한 전북작가회의는 1980년대 ‘남민시’와 ‘전북민족문학인협의회의’의 전통성을 계승한 전라북도 대표 문학인 단체다. 

탐방은 문화예술의 고장이자 ‘한반도의 첫 수도 고창’임을 천명한 유기상 군수의 안내로 진행됐다. 1797㎢의 ‘운곡람사르습지’는 인공습지 견학 코스는 이번 탐방의 하이라이트였다.  

운곡습지엔 멸종 위기에 처한 수달과 삵 860여 종의 생물이 산다. 호젓한 숲길 곳곳엔 원시 비경에 60여 시인, 소설가들은 연신 탄성을 자아냈다. 

당초 세계적 유산 고인돌유적과 공존하는 람사르습지는 과거 계단식 논 경작지였다. 그러나 영광원자력발전소의 취수원으로 30년 넘게 사람의 손길이 닿지 않은 채 자연습지 생태계로 복원된 후 생태적 가치가 높아 습지보호지역으로 지정된 곳이다. 

이날 일정은 습지 탐방 후 식도락마을로 지정된 고창 호암마을에서 50년 세월 한센인의 친구 푸른 눈의 천사 강칼라 수녀의 지역에서 생산된 재료로 만들어진 맛깔스러운 점심식사와 작가회의 측의 도서증정식으로 끝을 맺었다. 

전북작가회의 김종필회장은 “작가회의는 이번 탐방일정 이후로도 문학인의 권익과 복지를 지켜내는 일, 국제교류를 통해 문학의 위상을 높이는 일, 무엇보다 세계문학 속에서 참다운 문학을 이룩하는 일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이에 유기상 고창군수는 “문학인들의 이번 지역 탐방 및 교류는 흔치 않은 일이기에 무척 영광스러운 일”이라며 “창작에 전념하는 문학인들이 고창을 널리 알려주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출처 : 뉴스웨이(http://www.newsway.co.kr/news/view?tp=1&ud=2019061722371310646)

우찬국 기자

게시글 공유 URL복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작성일
공지사항 '전북 1000리길 전국사진' 공모전 개최
관리자 | 2019-04-18 | 추천 5 | 조회 3638
2019-04-18
공지사항 전북도, 생태관광 및 천리길 활성화에 '박차'
관리자 | 2019-04-09 | 추천 6 | 조회 601
2019-04-09
공지사항 [전라일보연재]전북1000리길 시리즈('19년 기준)
관리자 | 2018-04-03 | 추천 3 | 조회 695
2018-04-03
200 전북천리길 고창읍성, 외성을 밟다
관리자 | 2019-07-16 | 추천 1 | 조회 17
2019-07-16
199 전북 천리길 무주 부남면 금강변의 마을
관리자 | 2019-07-16 | 추천 2 | 조회 13
2019-07-16
198 [전북 천리길] 진전한 휴식의 의미를 일깨워준 섬진강길
관리자 | 2019-07-16 | 추천 1 | 조회 10
2019-07-16
197 전북 서해안권 국가지질공원, 교육·체험 우수 프로그램 선정
관리자 | 2019-07-16 | 추천 2 | 조회 13
2019-07-16
196 전북도, 광주세계수영대회서 전북관광 알린다
관리자 | 2019-07-11 | 추천 1 | 조회 78
2019-07-11
195 남원 백두대간생태교육장 '꿈꾸는 애벌레' 특별전 20일 개막
관리자 | 2019-07-11 | 추천 1 | 조회 72
2019-07-11
194 고창운곡습지생태관광협, 반딧불이 탐사프로그램 운영
관리자 | 2019-07-09 | 추천 1 | 조회 96
2019-07-09
193 전북 진안 천리길 용담호
관리자 | 2019-07-05 | 추천 0 | 조회 86
2019-07-05
192 조용한 숲-계곡 다 갖춘 여름 전북 천리길 '장안산'
관리자 | 2019-07-05 | 추천 1 | 조회 136
2019-07-05
191 고창군 생물다양성 보전 청소년이 앞장선다
관리자 | 2019-07-04 | 추천 1 | 조회 52
2019-07-04
1 2 3 4 5 6 7 8 9 10 마지막
게시물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