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읽기 전라북도 생태관광 함께읽기

지리산국립공원 전북 '세뿔투구꽃 자생지' 환경부 특별보호구역 지정

  • 작성자관리자
  • 작성일2021-01-13 10:26:00
  • 조회495
associate_pic
전북권 지리산국립공원에서 발견된 멸종위기야생식물 2급 '세뿔투구꽃'.
 
전북권 지리산국립공원 내 '세뿔투구꽃 자생지'가 환경부로부터 멸종위기야생식물 2급 '세뿔투구꽃' 특별보호구역으로 지정됐다.

남원에 위치한 지리산국립공원 전북사무소(소장 김효진)는 공원 내 '세뿔투구꽃 자생지'가 특별보호구역으로 신규지정돼 이곳을 오는 2039년 12월31일까지 특별보호관리한다고 12일 밝혔다.

'세뿔투구꽃'은 국제자연보호연맹(IUCN) 적색목록 평가기준에 따른 취약종(VU)이며 우리나라 중부이남에서만 자라는 한국특산식물이다.

환경부에서는 2012년부터 멸종위기야생생물 2급으로 지정해 보호하고 있다.

특별보호구역으로 새로 지정된 '세뿔투구꽃 자생지'는 지리산국립공원 전북 관할지역에서 확인된 유일한 곳으로 보호가치가 높다.

지리산은 앞서 지정된 '주목군락지'와 '반달가슴곰 서식지' 등 6개소와 '세뿔투구꽃 자생지'까지 특별보호구약 7개소를 관리하게 됐다.

전북사무소 김창순 자원보전과장은 "현재 세력이 약화되고 있는 세뿔투구꽃 자생지에 대해 지속적으로 모니터링을 실시해 만약에 있을지 모를 지역 절멸에 대비할 계획"이라며 "무단 출입자에 대하여는 자연공원법에 따라 과태료 부과 등 엄중히 대처하겠다"고 말했다.
 
출처 : 뉴시스 (https://newsis.com/view/?id=NISX20210112_0001302456&cID=10808&pID=10800)
김종효 기자
게시글 공유 URL복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작성일
475 전라북도 생태관광 생태마을, 자연 보전으로 선회해 활로를 찾은 마을들
관리자 | 2021-09-07 | 추천 0 | 조회 71
2021-09-07
474 종이와 비닐...환경 손익분기점 누가 더 높을까?
관리자 | 2021-08-24 | 추천 0 | 조회 139
2021-08-24
473 찢어진 우산도 재활용이 되나요?
관리자 | 2021-08-24 | 추천 0 | 조회 141
2021-08-24
472 전북도, 기후변화 위기 대비 희귀식물 보전 주력
관리자 | 2021-08-24 | 추천 0 | 조회 145
2021-08-24
471 하반기 이후 추진하는 탄소중립 정책들
관리자 | 2021-08-10 | 추천 0 | 조회 136
2021-08-10
470 전북도, 여름철 산림 내 불법행위 특별단속
관리자 | 2021-08-10 | 추천 0 | 조회 128
2021-08-10
469 전북도, '케나프 기반 친환경플라스틱' 그린뉴딜 사업 선정
관리자 | 2021-08-10 | 추천 0 | 조회 68
2021-08-10
468 팬데믹은 폐자원에너지화의 기회?
관리자 | 2021-07-22 | 추천 0 | 조회 294
2021-07-22
467 유럽, 탄소발자국 감축 위한 과감한 시도?
관리자 | 2021-07-22 | 추천 0 | 조회 271
2021-07-22
466 '녹색기후기금'...기후변화 대응하고 글로벌 기후금융 이끄나
관리자 | 2021-07-22 | 추천 0 | 조회 276
2021-07-22
1 2 3 4 5 6 7 8 9 10 마지막
게시물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