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읽기 전라북도 생태관광 함께읽기

포근해진 전북…30년 전보다 매화·개나리·벚꽃 빨리 피었다

  • 작성자관리자
  • 작성일2021-02-26 10:26:00
  • 조회351

매화와 벌

매화와 벌

[연합뉴스 자료사진]

포근한 날씨로 전북 지역 봄꽃 개화가 차츰 빨라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23일 전주기상지청에 따르면 최근 10년 동안 도내 봄꽃 개화일은 평년(1981∼2010년 평균값)보다 1∼7일가량 빨라졌다.

개화는 보통 꽃봉오리가 피었을 때를 말하며, 한 개체에 많은 꽃이 피는 개나리나 벚꽃 등 다화성 식물은 임의의 한 가지에 세 송이 이상 꽃이 활짝 피었을 때를 일컫는다.

종별로는 매화 7일, 벚꽃 4일, 개나리 3일, 진달래 1일씩 꽃을 피우는 시기가 앞당겨졌다.

유난히 따뜻했던 지난해 봄에는 매화와 벚꽃, 진달래 모두 1991년 이래 개화 시기가 가장 빨랐다.

전주기상지청은 기후 변화에 따른 봄철 기온 상승으로 개화 시기가 과거보다 앞당겨진 것으로 분석했다.

전주기상지청 관계자는 "계절의 빠르고 늦음의 지역적 차이 등을 분석하기 위해 매년 동일 지점·개체에 대한 관측을 진행하고 있다"며 "이전보다 따뜻해진 날씨가 개화에 영향을 준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출처 : 연합뉴스 (https://www.yna.co.kr/view/AKR20210223127900055?input=1195m)
정경재 기자
게시글 공유 URL복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작성일
468 팬데믹은 폐자원에너지화의 기회?
관리자 | 2021-07-22 | 추천 0 | 조회 47
2021-07-22
467 유럽, 탄소발자국 감축 위한 과감한 시도?
관리자 | 2021-07-22 | 추천 0 | 조회 45
2021-07-22
466 '녹색기후기금'...기후변화 대응하고 글로벌 기후금융 이끄나
관리자 | 2021-07-22 | 추천 0 | 조회 45
2021-07-22
465 손 안의 친환경...모바일로 지구 지키는 방법들
관리자 | 2021-07-19 | 추천 0 | 조회 69
2021-07-19
464 기후위기, 막대한 투자의 도전과 기회
관리자 | 2021-07-19 | 추천 0 | 조회 66
2021-07-19
463 자연의 힘으로도 ‘숲의 세대교체’ 가능해
관리자 | 2021-07-19 | 추천 0 | 조회 46
2021-07-19
462 멸종 위험 상태 한눈에...'국가생물적색자료집' 발간
관리자 | 2021-07-07 | 추천 0 | 조회 109
2021-07-07
461 소비 시장 이끄는 MZ세대...'그린슈머' 따라 소비가 움직인다
관리자 | 2021-07-07 | 추천 0 | 조회 104
2021-07-07
460 우리나라 갯벌, 연간 승용차 11만 대가 배출하는 온실가스 흡수
관리자 | 2021-07-07 | 추천 0 | 조회 92
2021-07-07
459 생물다양성 손실, 글로벌 금융시스템에 위기
관리자 | 2021-07-07 | 추천 0 | 조회 94
2021-07-07
1 2 3 4 5 6 7 8 9 10 마지막
게시물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