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료실 생태관광에 대한 자료

페트병만 따로 모아 버려주세요…고품질 재생 원료로 주목

  • 작성자관리자
  • 작성일2019-11-21 10:37:00
  • 조회975

▷ 국내 배출되는 페트병의 품질을 높여 수입 폐플라스틱 대체

▷ 페트병 별도 분리배출 등 페트병 재활용체계 개선을 위한  시범사업 11월부터 추진, 내년 하반기부터 단계적 시행

 

환경부(장관 조명래)는 폐페트병만을 별도로 분리배출하는 것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페트병 재활용체계 개선'을 추진한다.

 

이번 페트병 재활용체계 개선은 올해 8월 8일 발표된 '수입 재활용 폐기물 추가 환경안전 관리 강화'의 후속대책 및 정부혁신 과제인 '범정부 협업 촉진'의 하나로 추진하는 것이다.

 

이를 통해 연간 약 24만 톤이 재활용되는 국내 폐페트병 중 고품질로 재생되는 양을 확대(2018년 2만 9천 톤→2022년 10만 톤 증가)하여, 일본에서 주로 수입되는 연간 2만 2천 톤의 고품질 페페트병이 충분하게 대체될 것으로 기대된다.

※ 2018년 기준으로 국내에서 생산되는 페트병은 약 30만 톤으로, 이 중 80%가 재활용(24만 톤)되며, 생산량 대비 약 10%(2만 9천 톤)가 시트(Sheet) 등으로 불리는 고품질 원료로 재활용

 

폐패트병 원료의 고부가 가치화는 장기적으로 재생섬유를 활용한 의류 등 재활용 유망산업을 육성하는 기반 구축에도 도움을 준다.

※ 나이키(2018년 38%→2020년 50%), 아디다스(2018년 68%→2022년 100%) 등 주요 의류 업체들의 재생원료 사용 증가로, 전 세계 재생섬유 시장 확대 예상(2018년 20만 톤→2022년 47만 톤 증가)

 

이번 페트병 재활용체계 개선은 올해 12월부터 실시될 유색 페트병 사용금지 등 재활용이 쉬운 페트병 생산유도와 연계하여 배출-수거-선별까지 재활용을 위한 모든 단계에 걸쳐 추진된다.

※ (페트병 재활용 단계) 생산(제조업체)→배출(소비자)→수거(수집·운반)→선별(재질별로 분류 후 압축)→재활용(분쇄하여 재생원료 제조)

 

우선, 페트병과 다른 플라스틱 등이 섞여서 배출-수거되는 현행 체계를 개선하기 위해, 페트병을 별도로 분리배출하고 수거하는 체계를 단계적으로 갖춰 나간다. 

 

환경부는 배출단계에서 고품질 재활용에 적합한 '무색 페트병, 먹는 샘물 페트병'만 별도 분리배출하고 수거하는 체계를 구축하되, 지자체 및 관련 업계와 논의를 거쳐 올해 12월 시범사업지역을 확정하고, 내년 1월부터 6개월간 시범사업을 추진한다.

 

시범사업에서는 배출·수거형태를 공동주택(아파트), 단독주택, 거점수거 3가지로 분류하여 특성에 맞는 시범사업지역을 선정하고, 공동주택 페트병 별도 분리수거함 추가 설치, 단독주택 재활용 품목별 요일제 수거 등을 추진한다. 

 

향후 시범사업을 거쳐 보완 및 개선사항을 도출하고 내년 7월부터 공동주택 등 분리배출·수거가 활성화되어 있는 지역을 우선적으로 시행하여 2021년에는 전국 공동·단독주택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아울러, 내년 1월부터 폐기물 선별과정을 지원하기 위해 선별업체에게 지급되는 선별지원금을 선별품 품질 등급에 따라 차등화한다. 

 

등급기준은 선별품 내 페트병 이외 이물질이나 다른 재질의 혼합 정도, 선별업체의 페트병 관리체계 구축 등을 고려하여 마련될 예정이다. 

 

또한, 선별업체의 등급결과는 매년 환경부 누리집을 통해 공표하여 제도 운영의 투명성을 확보할 계획이다.

 

이영기 환경부 자원순환정책관은 "이번 페트병 재활용체계 개선을 시작으로 향후 재활용품 분리배출체계를 전반적으로 함께 개선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붙임  1. 페트병 재활용체계.

        2. 페트병 재활용 관련 주요내용.

        3. 질의응답.  끝.

게시글 공유 URL복사
댓글작성

열기 닫기

댓글작성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작성일
공지사항 전라도 정도 1000년, 전북천리길 가이드북(PDF)
관리자 | 2019-06-10 | 추천 7 | 조회 3781
2019-06-10
공지사항 전라도 정도 1000년, 전북천리길 리플릿(PDF)
관리자 | 2019-06-10 | 추천 3 | 조회 2128
2019-06-10
공지사항 전라북도 생태관광 체험프로그램 참가자모집
관리자 | 2019-04-09 | 추천 5 | 조회 4669
2019-04-09
공지사항 전북서해안권국가지질공원 리플릿(PDF)
관리자 | 2019-03-04 | 추천 2 | 조회 1877
2019-03-04
공지사항 전라북도 생태관광 리플릿(PDF)
관리자 | 2018-12-25 | 추천 0 | 조회 3002
2018-12-25
공지사항 전라북도 생태관광 가이드북(PDF)
관리자 | 2018-12-25 | 추천 8 | 조회 3340
2018-12-25
공지사항 자연을 거닐다, 전북을 만나다_홍보영상
관리자 | 2017-12-28 | 추천 6 | 조회 2070
2017-12-28
공지사항 전라북도 생태관광, 보고 듣고 느낀다 _홍보영상
관리자 | 2017-11-23 | 추천 6 | 조회 1997
2017-11-23
공지사항 전북의 생태관광지를 찾아서 장수편_홍보영상
관리자 | 2017-07-24 | 추천 6 | 조회 2007
2017-07-24
공지사항 생태관광 필수 에티켓 10가지
관리자 | 2017-03-21 | 추천 5 | 조회 2424
2017-03-21
135 하절기 SOS 기후행동 캠페인 안내
관리자 | 2020-07-30 | 추천 0 | 조회 206
2020-07-30
134 한국 기후변화 평가보고서 2020 발간
관리자 | 2020-07-30 | 추천 0 | 조회 207
2020-07-30
133 여름 휴가철 깨끗한 피서지 만든다
관리자 | 2020-07-27 | 추천 0 | 조회 217
2020-07-27
132 한국형 그린뉴딜 세계에 알린다…유엔의 환영 받아
관리자 | 2020-07-24 | 추천 1 | 조회 225
2020-07-24
131 2020년 우수환경도서 105종 선정
관리자 | 2020-07-22 | 추천 0 | 조회 347
2020-07-22
130 탄소중립 사회를 향한 그린뉴딜 첫걸음
관리자 | 2020-07-21 | 추천 0 | 조회 209
2020-07-21
129 전국민 자원순환 실천 운동의 시작을 알리다
관리자 | 2020-07-02 | 추천 0 | 조회 413
2020-07-02
128 2030년 국가 생태계·생물다양성 보전 밑그림 그린다
관리자 | 2020-07-01 | 추천 0 | 조회 418
2020-07-01
127 페트 등 4개 폐플라스틱 품목 수입 금지한다
관리자 | 2020-07-01 | 추천 0 | 조회 415
2020-07-01
126 폐플라스틱이 고품질 자원으로 거듭난다, 순환경제 시작
관리자 | 2020-06-24 | 추천 0 | 조회 567
2020-06-24
1 2 3 4 5 6 7 8 9 10 마지막
게시물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