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림마당 전라북도 생태관광 알림마당

진안 봄꽃여행 절정

  • 작성자관리자
  • 작성일2021-04-23 09:52:00
  • 조회469

전국에서 가장 늦게 피는 벚꽃, 벚꽃엔딩 장소로 유명한 전라북도 진안에 '봄꽃여행'이 절정이다. 23일 진안군에 따르면 벚꽃이 지고 다시 핑크빛, 황금빛 꽃들의 향연으로 상춘객들의 마음을 설레게 하며 코로나로부터 상대적으로 안전한 진안으로 봄꽃 여행을 추천하고 있다.
 
꽃잔디·유채·철쭉…진안 봄꽃여행 절정

전국에서 가장 늦게 피는 벚꽃, 벚꽃엔딩 장소로 유명한 전라북도 진안에 '봄꽃여행'이 절정이다. 23일 진안군에 따르면 벚꽃이 지고 다시 핑크빛, 황금빛 꽃들의 향연으로 상춘객들의 마음을 설레게 하며 코로나로부터 상대적으로 안전한 진안으로 봄꽃 여행을 추천하고 있다.

‘원연장 꽃잔디 동산’은 축구장 24개를 합친 면적과 같은 약 16만여㎡ 규모로 매년 4∼5월이면 분홍빛 양탄자를 깔아놓은 듯 화려한 잔디를 볼 수 있는 곳이다.

20여년 전부터 30ha에 이르는 동산에 꽃잔디를 가꾸어 진안의 명품 꽃동산이 됐다. 올해는 코로나로 인해 축제는 취소됐지만 철저한 방역 속 자체 개장하여 4월 10일부터 5월 9일까지 한달 간 운영 중이다.

올해는 꽃잔디 동산 곳곳에서 명화를 전시해 산책하며 명화를 관람할 수 있으며 야외 웨딩, 드림캐쳐 포토존, 나무에 매달린 원숭이 인형 등 색다른 볼거리로 방문객들의 눈길을 더욱 끌고 있다. 곳곳에 쉼터도 마련돼 편안하게 휴식하며 힐링할 수 있는 봄꽃 명소다.. 


ⓒ진안군청 제공
 
상전 금지마을 주민들이 심은 금지마을 유채꽃 동산은 3만 3천여㎡에 유채꽃이 만개해 유채꽃의 싱그러운 향기와 용담호, 월포대교가 어우러져 그림같은 풍경이 펼쳐진다.

코로나로 인해 축제가 취소되고 관광객들의 발길은 줄었지만 유채꽃은 여전히 아름답다. 대신 더 많은 나비와 벌들이 화분을 옮겨가고 꿀을 모으는 것 같다. 마을 주민들이 땀 흘려 심은 유채꽃이 예쁘고 소담지게 피어있다. 상전 금지마을 유채꽃은 4월 중순부터 5월 중순까지 황금빛 물결이 펼쳐진다.

거대한 용담호를 에두르는 64.4km의 호반도로도 환상의 드라이브 코스다. 용담호 벚꽃 드라이브도 유명하지만 벚꽃이 진 후에는 7만여 그루의 철쭉이 앞 다퉈 꽃망울을 터뜨려 진분홍빛 호수 꽃길을 이룬다.

진안군은 이날 "꽃놀이만으로 아쉽다면 봄 나들이 종착지로 마이산 남부 탑영제와 마이산 북부 산약초타운을 추천한다"라며 "마이산 남부 탑영제는 호수에 드리워진 조명의 불빛이 한폭의 멋진 그림을 연출한다. 또한 자연생태체험 명소인 산약초타운은 달, 별, 은하수, 옥토끼 등 밤하늘이 산약초타운으로 내려와 자연과 어우러지는 멋진 별빛세상이 펼쳐져 또 다른 경관을 관람할 수 있다"라고 전했다.
 
출처 : 시사오늘 (http://www.sisaon.co.kr/news/articleView.html?idxno=126676)
김병묵 기자
게시글 공유 URL복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작성일
공지사항 전라북도 생태관광지 브랜드 네이밍 공모전 수상작 발표
관리자 | 2021-10-26 | 추천 0 | 조회 701
2021-10-26
공지사항 전북생태관광센터·GSTC(국제지속가능관광위원회), SDG’s 실천을 위한 STTP 교육
관리자 | 2021-10-22 | 추천 0 | 조회 756
2021-10-22
공지사항 전북 생태관광지, 웹 드라마·콘텐츠로 세계에 알린다
관리자 | 2021-08-24 | 추천 0 | 조회 1068
2021-08-24
공지사항 전북 생태관광지, 드라마 통해 해외에 알린다
관리자 | 2021-08-24 | 추천 0 | 조회 1039
2021-08-24
공지사항 2021 전라북도 생태관광 국문 가이드북
관리자 | 2021-03-30 | 추천 0 | 조회 1317
2021-03-30
공지사항 2021 전라북도 생태관광 & 천리길 국문 가이드북
관리자 | 2021-03-30 | 추천 0 | 조회 3393
2021-03-30
공지사항 2021 전북 천리길 국문 가이드북
관리자 | 2021-03-30 | 추천 0 | 조회 754
2021-03-30
529 고창 운곡습지, 람사르습지 도시
관리자 | 2021-05-11 | 추천 0 | 조회 351
2021-05-11
528 남원 백두대간 생태관광벨트, 지리산을 온몸으로··· 백두대간의 정기를 얻다
관리자 | 2021-05-11 | 추천 0 | 조회 439
2021-05-11
527 순창군, '전북 1000리길 스탬프투어'로 선물 받자
관리자 | 2021-05-11 | 추천 0 | 조회 403
2021-05-11
526 전라북도 생태관광·천리길 로컬 생태 기획자를 찾습니다.
관리자 | 2021-05-06 | 추천 0 | 조회 540
2021-05-06
525 진안 마이산길, 돛대봉과 용각봉 사이 아름다운 풍광의 다리를 건너다
관리자 | 2021-05-06 | 추천 0 | 조회 328
2021-05-06
524 생태적 지속성과 공동체 플랫폼
관리자 | 2021-05-06 | 추천 0 | 조회 229
2021-05-06
523 개똥벌레를 믿어요, 무주 반딧불이 생태관광지
관리자 | 2021-05-06 | 추천 0 | 조회 263
2021-05-06
522 진안 봄꽃여행 절정
관리자 | 2021-04-23 | 추천 0 | 조회 469
2021-04-23
521 숨겨진 비대면 생태관광지 ‘고창 병바위’ 주목
관리자 | 2021-04-23 | 추천 0 | 조회 496
2021-04-23
520 고창, 문화·생태 아우르는 관광벨트 우뚝
관리자 | 2021-04-23 | 추천 0 | 조회 409
2021-04-23
게시물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