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북도 생태관광
시군별생태관광

자연을 사랑하고 아끼는 마음으로 여행을 준비하세요!

공식 탐방로를 따라, 튼튼한 두 발로 자연이 주는 여유로움을 만끽하세요.

자세한 내용은
지도를 클릭해 주세요.

완주군

경천 싱그랭이 에코빌

원님 일행이 묵어가던 객사가 있던 원터와 옛 이정표인 300년 이상된 시무나무, 매년 당산재를 올리는 전통 문화가 남아 있으며, 국보 316호가 있는 화암사로 가는 길목 곳곳에는 야생화 군락을 이루고 있다.

진안군

지오파크

모양이 말의 귀를 닮았다하여 유래된 마이(馬耳)산을 중심으로 한 생태관광지로 특이 식생 및 천연기념물 수달이 서식하고 있으며 ‘은천’에는 반딧불이 등 생태계가 잘 보존되어 있다.

무주군

반딧불이 생태관광지

덕유산국립공원(1,614m) 북쪽 70리에 걸쳐 흐르는 무주구천동 계곡과 반디랜드를 중심으로 조성되어 있다.

장수군

금강 첫물 뜬봉샘 생태관광지

‘금강의 발원지’인 뜬봉샘을 배경으로, 백두대간 마실길 탐방로가 시작되는 지점이다.

남원시

백두대간 생태관광벨트

피톤치드가 풍부한 운봉고원을 중심으로 백두대간 생태교육장 전시관과 반경 10km 이내에 사시사철 빼어난 장관을 자랑하는 구룡계곡, 서어나무숲, 노송군락지 등을 함께 관찰할 수 있다.

임실군

성수산 왕의 숲 생태관광지

고려 태조 왕건과 조선 태조 이성계의 건국설화가 전해져 내려오는 상이암과 성수산을 배경으로, 높이 876m로 계곡이 깊고 숲이 울창하며 정상에 오르면 시야가 탁트여 사방으로 전망이 빼어난 것이 특징이다.

순창군

섬진강 장군목 생태관광지

섬진강 상류지역의 우수한 생태계, 지질자원은 수만 년 동안 물살이 다듬어 만든 기묘한 바위들(포트홀)이 약 3km에 걸쳐 형상으로 신비함을 자아내며, 계절별로 독특한 모습이 연출되어 또 다른 즐거움을 선사한다.

정읍시

솔티 달빛 생태숲

내장산과 더불어, 2010년까지 국립공원지역으로 보전되어 오던 송산마을의 생태숲과 반딧불이 노니는 앞도랑, 그리고 월영습지의 생태자원을 마을이야기와 연계시켜 천년숲으로 이어온 내리사랑을 느낄 수 있다.

고창군

운곡 람사르습지 생태관광지

습지보호지역, 람사르습지로 지정된 운곡람사르습지는 864종의 다양한 생물이 서식하는 생태우수지역으로 유네스코 세계문화 유산에 등재된 고창 고인돌 유적과 연계하여 생태와 역사문화를 한번에 탐방할 수 있는 생태관광지역이다.

김제시

벽골제 생태농경원

모악산 물줄기인 원평천에서 생성된 21만 평방미터에 이르는 하중도 섬으로, 노랗게 물들어 있는 황금 들녘과 그 주위로 자연 그대로를 느낄 수 있는 농경로가 있다.

군산시

청암산 에코라운드

1963년부터 상수원 보호구역으로 지정된 이후 2009년에서야 사람 출입이 허용되어 40년 이상 사람과 인공의 때가 묻지 않은 군산호수를 중심으로 청정한 자연생태계가 잘 보전되어 있다.

익산시

금마 서동 생태관광지

한반도 형상을 닮은 금마저수지와 용화산을 중심으로 선화공주와 결혼한 백제 무왕 서동요의 전설이 깃든 곳이다.

익산 완주 김제 군산 진안 무주 장수 남원 임실 순창 정읍 고창
익산 완주 김제 군산 진안 무주 장수 남원 임실 순창 정읍 고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