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림마당 전라북도 생태관광 알림마당

한국식생학회, “다양한 생태계가 어우러지는 고창의 가치 높아”

  • 작성자관리자
  • 작성일2020-07-23 10:17:00
  • 조회923
    고창군이 국내 생태자원분야 최고 전문가들이 모인 한국식생학회와 함께 학술대회를 열고 식생자원 이용관리 방안 마련에 머리를 맞댔다.
 고창군이 17일부터 이틀간 사)한국식생학회와 함께 생물권보전지역 관리센터에서 ‘고창군 식생자원의 다양성과 이용관리 방안마련’을 주제로 학술대회를 열었다.
 이번 대회는 학회 회원 30여명이 참석했다. 특히 산림생태의 세계최고 권위자인 김은식 세계생태학회회장, 이희철 전 국립생태원장 등도 참석해 눈길을 끌었다.
  첫날(17일)에는 명사십리 사구, 외죽도, 인천강과 운곡습지 등 고창의 청정환경에서 살아가고 있는 동식물의 다양성과 서식지 특성, 관리방안 등에 대해 7개의 소주제로 나뉘어 열띤 발표와 토론을 펼쳤다.
 둘째날(18일)에는 고창군 환경지킴이 단체인 고창군생태환경보전협의회와 고창운곡습지생태관광협의회 회원들과 함께 운곡습지 일원의 현장답사를 통해 고창의 식생을 직접 보고 체험할 계획이다.
 람사르 운곡습지 일원에는 ▲멸종위기 야생동식물 3종(수달, 삵, 말똥가리) ▲천연기념물 2종(붉은배새매, 황조롱이) ▲산림청 지정 보호식물 1종(낙지다리) 등의 다양한 보호 동식물이 서식하고 있다. 이외에도 식물 459종, 포유류 11종, 조류 48종, 곤충 22종, 양서·파충류 9종 등 총 550여종의 이르는 야생 동식물이 주변 마을주민들과 어우러져 살아가고 있다.
 유기상 고창군수는 “사람과 자연이 공존해야 소득도 증대되고 삶의 질도 높아 진다”며 “멸종위기 동물과 식물들이 훼손되지 않고 잘 보존되고 번식되어 우리 후손들에게 전해질 수 있도록 아낌없는 조언을 바란다”고 말했다.
김동희 기자
게시글 공유 URL복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작성일
539 [전북 천리길· 순창 선비의 길] 낙향한 선비는 추령천 걸으며 마음을 치유했을까?
관리자 | 2021-06-09 | 추천 0 | 조회 43
2021-06-09
538 이달의 가볼만한 고창, 반딧불이 생태관광 선정
관리자 | 2021-06-09 | 추천 0 | 조회 43
2021-06-09
537 익산 용안생태습지 ‘국가정원’ 5가지 테마 구상
관리자 | 2021-06-09 | 추천 0 | 조회 49
2021-06-09
536 순창 섬진강길, 섬진강 물길이 빚은 바위들의 우아한 몸짓
관리자 | 2021-06-03 | 추천 0 | 조회 82
2021-06-03
535 노을이 내려앉는 변산면 도청리 솔섬…전북도 기념물로 지정 앞둬
관리자 | 2021-06-03 | 추천 0 | 조회 68
2021-06-03
534 부안 천리길, 산길과 바닷길, 어느 것 하나 빠지지 않는 명소
관리자 | 2021-06-03 | 추천 0 | 조회 63
2021-06-03
533 전북도, 서해안권 국가지질공원 '지오드림' 사업기관 선정
관리자 | 2021-05-27 | 추천 0 | 조회 126
2021-05-27
532 임실 옥정호 수놓은 작약 만개
관리자 | 2021-05-27 | 추천 0 | 조회 142
2021-05-27
531 고창읍성 일원 명품 생태휴식공간 사업 추진
관리자 | 2021-05-27 | 추천 0 | 조회 107
2021-05-27
530 임실군 옥정호 마실길 수변 '작약꽃' 만개
관리자 | 2021-05-20 | 추천 0 | 조회 182
2021-05-20
1 2 3 4 5 6 7 8 9 10 마지막
게시물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