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읽기 전라북도 생태관광 함께읽기

익산시, 동·식물 안정적 서식 ‘환경친화도시’ 로 탈바꿈

  • 작성자관리자
  • 작성일2021-04-06 10:18:00
  • 조회153
IMG
 
익산시가 다양한 동·식물들의 안정적 서식지로 자리잡는 환경친화도시로 탈바꿈되고 있다.

시에 따르면 지난달 30일 금강동 유천생태공원에 있던 한 시민이 천연기념물이자 멸종위기종 1급인 수달을 발견하고 이를 사진으로 촬영해 시 홈페이지에 관련 글을 게시하며 소식을 알렸다.

수달이 발견된 금강동 지역 유천생태공원은 지난 2009년부터 익산시 상하수도사업단이 금강동 하수처리장에서 여러 단계의 고도 처리를 통한 수질기준에 적합한 방류수 재이용으로 수질을 정화하는 작업을 진행했다.

이와 함께 공원 내 생태습지·생태하천 복원사업을 추진해 수질개선은 물론 생태계 기능을 회복하는 성과를 거뒀다.

또한 생태습지에는 약 1.1km의 생태수로를 설치해 각종 수생식물과 어류가 서식할 수 있는 생태 환경을, 습지 상부에는 지역주민들의 의견수렴을 통해 가로수길과 전통정원, 미로공원, 하늘언덕 등을 조성한 결과 편안하고 쾌적한 휴식처이면서 생태학습의 장으로도 활용돼 시민들의 많은 호응을 얻고 있다.

이어 시에서 동·식물 및 지역주민의 안전을 보호하기 위한 주기적인 환경정화와 시설물 정비 활동을 추진해 오고 있으며 올해에는 이달 초부터 오는 2022년 3월까지 2개 팀을 구성해 분기별로 환경보호 캠페인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밖에도 지난 1월에는 영등동 지역의 도심 힐링공간인 소라산 자연마당에도 천연기념물이자 멸종위기종인 노랑부리 저어새가 출현해 화제가 된 바 있다.

이처럼 보호가 필요한 희귀종의 동물들이 연달아 발견되는 일은 드문 경우이며 이는 지역의 생태복원에 대한 효과가 톡톡히 나타나고 있음을 간접적으로 증명해주는 일례로 볼 수 있다.

시는 앞으로도 하천의 자생기능과 수생태 건강성 회복을 위해 새만금 수질 개선과 생태습지 기능을 유지할 계획이며 체계적인 사후 관리를 통해 각종 수생물들의 안전한 보금자리와 시민들의 삶의 질 향상은 물론 환경친화도시 조성에 힘쓸 방침이다.

한편 익산시의 생태자원 복원기술은 이미 정부로부터 우수성을 인정받을 정도로 타 지자체에 뛰어남을 알린 바 있다. 왕궁면 지역의 익산천 생태하천과 주교제 생태습지가 지난해 환경부에서 진행한 생태하천 복원 우수사례 공모에 참여해 우수하천으로 선정되는 쾌거를 달성했다.

시는 전북지방환경청, 전북도와 협력해 현업축사 매입으로 가축분뇨 오염원을 줄이고 휴·폐업축사 매입 등 상류지역 오염원 제거사업에 집중했다.

그 결과 익산천 수질의 경우 사업 시행 전보다 98%가 개선되고 복합악취는 지난 2012년 대비 87%가 저감되는 효과를 얻었다.

주교제의 경우에는 붕어와 미꾸라지 등이 서식할 정도로 깨끗한 습지로 거듭났다.

시 관계자는 "이번 수달의 출현은 유천생태습지공원이 쾌적한 환경으로 조성되는 데 익산시의 행정과 주민들의 노력 덕분에 생태 복원 효과가 잘 나타나고 있다는 방증인 것 같아 기쁘다" 며 "지속적인 환경 및 수질 개선 활동으로 더 많은 동·식물들의 보금자리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고 말했다
 
출처 : 새전북신문 (http://www.sjbnews.com/news/news.php?number=709946)
고운영 기자
 
게시글 공유 URL복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작성일
425 바다 플라스틱 줄인다..."스티로품 부표 단계적 퇴출"
관리자 | 2021-04-23 | 추천 0 | 조회 99
2021-04-23
424 일회용품 쓰지 말고 ‘줍깅’ 해볼까?
관리자 | 2021-04-23 | 추천 0 | 조회 105
2021-04-23
423 지표면의 3%만이 생태계 보존 가능 지역?
관리자 | 2021-04-23 | 추천 0 | 조회 118
2021-04-23
422 태양광반사는 생태계 과열 막는다?
관리자 | 2021-04-15 | 추천 0 | 조회 200
2021-04-15
421 전북교육청 찾아가는 환경생태 수업 추진
관리자 | 2021-04-15 | 추천 0 | 조회 168
2021-04-15
420 코로나 시대, 세대별 국내여행법 달랐다
관리자 | 2021-04-15 | 추천 0 | 조회 137
2021-04-15
419 “온실가스 저감, 도덕 문제 아닌 경제적 문제”
관리자 | 2021-04-13 | 추천 0 | 조회 152
2021-04-13
418 코로나19 이후 탄소발자국 짙어진 이유
관리자 | 2021-04-13 | 추천 0 | 조회 150
2021-04-13
417 우리지역의 생태자산과 생태계서비스
관리자 | 2021-04-13 | 추천 0 | 조회 90
2021-04-13
416 익산시, 동·식물 안정적 서식 ‘환경친화도시’ 로 탈바꿈
관리자 | 2021-04-06 | 추천 0 | 조회 153
2021-04-06
1 2 3 4 5 6 7 8 9 10 마지막
게시물 검색